DB손해보험, 창립 60주년 기념 신상품 ‘나에게 맞춘 간편 건강보험’ 6개월 배타적 사용권 획득

2022-08-08 11:12 출처: DB손해보험 (코스피 00583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8일 -- DB손해보험(대표 김정남)이 7월 1일 출시한 창립 60주년 기념 신상품 ‘나에게 맞춘 간편 건강보험’이 6개월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해당 상품에 탑재된 5종의 통합 간편 고지 구조와 무사고 계약 전환에 대한 독창성 및 유용성 등을 높게 평가했으며, 다른 보험사는 앞으로 6개월간 비슷한 상품을 판매할 수 없다.
 
이번에 배타적 사용권을 부여받은 ‘5종의 통합 간편고지 구조’는 고객의 1년부터 5년까지 입원 및 수술 이력에 딱 맞춘 합리적 보험료를 제시할 수 있도록 했으며, 5가지 질문서를 하나의 상품에 구성해 가입에 필요한 시간도 크게 단축했다는 평을 받는다.
 
또 ‘무사고 계약 전환’을 통해 가입 이후에 고객에게 추가 입원 및 수술 이력 등이 없는 경우 고객의 신청에 따라 더 저렴한 보험료로 계약을 전환해주는 혜택도 제공한다.
 
통상적으로 기존에 판매되고 있는 간편 보험은 건강 상태가 개선되면 기존 계약을 해지하고 새로운 계약을 체결해야 한다. 하지만 이 경우 보험 회사는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90일간의 미보장 기간과 1년간의 보험금 감액 지급 기간을 운영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DB손해보험의 신상품은 무사고 계약 전환을 통해 보장 공백을 최소화했으며, 적극적인 전환을 유도하기 위해 매년 2회 이상 서면· 전화·문자 메시지 등의 방법을 통해 고객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DB손해보험은 이번 신상품이 자사의 창립 60주년 기념 상품으로 철저하게 고객 만족 측면에서 1년여간 준비한 것이라며, 최대한 많은 고령·유병력 고객에게 합리적 보험료로 상해·질병·배상 책임까지 다양한 보장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DB손해보험의 이런 상품 의도에 고객의 호응도 매우 높아 7월 한 달간 5만 건과 45억원의 판매를 기록했으며, 8월 4일까지 50억원을 돌파하며 간편 보험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