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큐릭스, 말레이시아 유전자학회 참가 “진스웰 BCT 글로벌 시장 진출 탄력”

2022-09-16 13:10 출처: 젠큐릭스 (코스닥 229000)

젠큐릭스가 말레이시아 유전자학회에 참가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16일 -- 젠큐릭스는 유방암 예후진단검사 진스웰BCT(GenesWell BCT)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진스웰BCT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식 허가를 취득한 아시아 최초이자 유일한 유방암 예후진단검사다.

앞서 회사는 9월 7일부터 10일까지 열린 말레이시아 유전자학회(MGCKL, Medical Genetic Conference Kuala Lumpur)에 참석해 동남아시아 주요 병원 관계자를 대상으로 제품을 소개했다. 전문의들에게 받은 높은 호응, 관심을 기반으로 해외 고객 발굴에 탄력이 붙고 있다는 설명이다.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판타이 병원(Pantai Hospital)을 비롯해 비컨 병원(Beacon Hospital), 싱가포르 국립대학교(National University of Singapore), 선웨이 의료센터(Sunway Medical Center), 수방 자야 의료센터(Subang Jaya Medical Center), 술탄 아흐마드 샤 의료센터(SAS Medical Centre) 등의 유방외과·종양내과·병리과 교수진 및 마케팅 담당자와 병원별 제품 설명회를 진행했다. 아시아인을 대상으로 임상적 유효성을 확인한 유일한 유방암 예후예측검사인만큼 서양 제품을 대체할 수 있다는 기대가 모아졌다.

박현욱 젠큐릭스 부사장은 “글로벌 코로나19 여파가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면서 암 진단 관련 신제품에 대해 업계 관심이 다시 높아지고 있다“며 ”이에 발맞춰 내부적으로 해외 영업·마케팅 조직을 강화해 핵심 제품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검사 도입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주요 병원 전문의들에게 호평을 받은 것은 의미가 크다”며 "올 11월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개최하는 세계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 메디카(MEDICA)에도 단독 부스를 설치하고 암 진단 제품들을 세계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다양한 제품군으로 글로벌 암 진단 시장에서 젠큐릭스의 기술력을 본격적으로 알려나갈 것이라는 전략이다.

한편 글로벌 시장에서는 해외 제품이 유방암 예후검사 시장을 독과점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무허가로 판매되고 있지만, 진스웰BCT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식 허가를 취득했다. 특히 아시아 환자 대상 임상 결과가 없는 서양 검사들과는 달리 한국, 일본에서 다수 임상 시험을 통해 유효성을 입증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